LF 하프클럽, 신규 고객 가입율 2배↑...젊은층 유입, 크게 늘어
상태바
LF 하프클럽, 신규 고객 가입율 2배↑...젊은층 유입, 크게 늘어
  • 이영애 기자
  • 승인 2019.05.23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의 달 프로모션·하프데이 특가전 영향...1020세대 소통 위한 SNS 채널 활성화 노력해
LF 하프클럽의 5월 신규고객이 전년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10대부터 30대까지 젊은층의 하프클럽 가입이 늘었다.

LF 계열사 트라이씨클의 하프클럽이 전년도 동기 대비 신규 고객 가입율이 2배 이상 증가했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같은 기간 동안 10대 신규고객 가입율이 4.2배 증가했고, 20대와 30대도 각각 2배, 1.9배 늘어나는 등 젊은층 유입이 크게 늘었다.

하프클럽 측은 5월 들어 가정의 달 프로모션 및 하프데이 특가전을 진행하면서 SNS 소통을 확대한 것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하프클럽은 1020 세대와 소통하기 위해 최근 인스타그램 및 유튜브 등 SNS채널을 활성화하고 있다. 5월에는 인스타그램이나 네이버를 통해 하프클럽에 접속한 고객을 대상으로 공차, 네스프레소, 이디야커피 등을 매일 선착순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매달 새로운 콘텐츠로 폭넓은 타겟층의 소비자와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올해로 19주년을 맞은 만큼 오랜 기간 이용해 온 30~50대 회원 비중이 높았으나, 지난해부터 트렌드 패션 소호몰 ‘오가게’를 하프클럽으로 편입하고 뷰티, 라이프 카테고리를 확대하면서 보다 폭넓은 연령대의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개편했다.

백화점, 아울렛에서 만나볼 수 있는 3040 위주의 패션 브랜드를 중심으로 기존 충성 고객을 위한 상품군을 구성하고 젊은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캐주얼하고 트렌디한 스트릿 브랜드 소싱도 추가 강화했다.

김도운 트라이씨클 서비스 마케팅 본부 상무는 “강점을 가지고 있는 패션 의류, 잡화를 중심으로 폭넓은 연령대의 하프클럽 고객들이 보다 다양하고 간편하게 쇼핑할 수 있도록 개선해 나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소비자들과 지속적인 소통으로 니즈에 맞춘 서비스와 제품을 선뵐 것”이라고 전했다.

이영애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