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건조기 새 TV 광고 온에어...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
상태바
LG전자, 건조기 새 TV 광고 온에어...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5.19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새 TV 광고인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를 시작했다.

LG전자는 최근 진행한 ‘트롬 건조기 후기 백일장’에 올라온 사연 중 우수작 20개를 활용해 새 광고를 제작, 지난 18일에 온에어 했다고 밝혔다.

광고는 20명의 고객들이 실제 사용하면서 느낀 LG 트롬 건조기의 장점, 추천 기능 등을 보여준다. 고객들은 “건조기 사고 후회 중, 왜 이제 샀나 후회 중. 만족도 200%”, “콘덴서가 뭐야? 난 그런 거 몰라. 콘덴서 자동세척으로 알아서 완벽 관리”라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LG전자가 18일 새 TV 광고인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를 시작했다. 이 광고는 최근 진행한 ‘트롬 건조기 후기 백일장’에 올라온 사연 중 우수작 20개를 활용했다. 사진은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 광고의 한 장면.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지난달 15일부터 이달 3일까지 백일장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벤트에 1100여 명의 고객들이 참여해 경쟁률은 50대 1을 넘었다.

LG전자는 이번 이벤트의 우수작 20명에게 신개념 의류관리기 LG 트롬 스타일러를 1대씩 증정했다. 이외에도 행사에 참여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트롬 스타일러 1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트콘 200개 등도 제공했다.

LG 트롬 건조기는 콘덴서 자동세척시스템 등 편의성을 갖췄다. 이 제품은 전기식 건조방식인 4세대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을 탑재했다. 냉매를 압축하는 장치가 1개에서 2개로 늘어났다.

콘덴서 자동세척시스템은 강력한 물살로 콘덴서를 자동으로 씻어주기 때문에 고객이 날카로운 콘덴서 부분을 직접 청소할 필요가 없다.

이 제품은 대용량의 물통을 기본으로 탑재해 전원만 연결하면 집안 어디에서나 사용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고객이 건조기 아래쪽에 통돌이 세탁기인 미니워시를 결합하면 세탁기와 건조기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다.

인버터 기술도 장점이다. 이 기술은 모터와 인버터 컴프레서의 작동속도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성능과 에너지 효율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렸다. LG전자가 생활가전 분야에서 확보하고 있는 인버터 기술력은 업계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고 있다.

한웅현 LG전자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상무)는 “LG 트롬 건조기만의 차별화된 성능을 더 많은 고객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 16kg 건조기 사진. <LG전자 제공>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