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현아 계명대 무대, 끝없이 퍼지는 동영상…성적 유희 삼는 행동 지양해야

현아 노출 담긴 영상, 계속해서 퍼져나가

현아 등 女 연예인, 성적 유희로 삼아선 안 돼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가수 현아의 계명대 무대 노출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최근 현아는 대구 소재 계명대학교를 방문해 축제 무대를 꾸몄다. 이 과정에서 현아의 상의 일부가 들쳐지는 사고가 발생해 그녀의 상반신 일부가 노출됐다. 이는 무대를 촬영하던 이들의 영상 장비에 그대로 담기게 됐다.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동영상 플랫폼 등에는 현아의 노출이 담긴 영상들이 무분별하게 퍼져나가고 있다. 현아가 이와 관련해 직접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해당 영상이 퍼져나가면서 이를 성적 유희로 삼거나 영상의 댓글로 현아와 관련된 음담패설을 남기는 행위가 이어지고 있다. 현아에 대한 2차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 

여성 연예인을 단순히 성적 대상으로 바라보고 그들의 무대와 의상을 성적 유희로 삼는 행동은 지양해야 할 것이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