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버숍, 한글로 해석하면? 길었던 커트시간만큼 짧아지는 머리카락
상태바
바버숍, 한글로 해석하면? 길었던 커트시간만큼 짧아지는 머리카락
  • 서이수 기자
  • 승인 2019.05.16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채널A)

남성 전용 헤어샵인 바버숍이 화제다.

16일 방송된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바버숍 운영으로 억 소리나는 연매출을 달성한 강동한 갑부가 출연했다.

바버숍(barbershop)을 한글로 해석한다면 '이발소'다. 바버샵은 짧은 커트 스타일을 원하는 남성들이 찾는 공간이다. 긴 시간 공을 들여 손님에게 맞는 헤어스타일을 찾아낸다. 약 1시간 가량의 서비스로 하루 최대 7명의 손님까지 받을 수 있다.

강동한 갑부는 바버숍에서만 가능한 수염관리가 있다고 전했다. 단순히 수염을 미는 것이 아닌 수염의 모양을 만드는 것이라고. 수염을 무작정 기르는 것보다는 다듬고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갑부는 바버숍에서 관리를 받고 나면 집에서 관리도 수월해진다라고 전했다. 또한 수염에도 전용 제품을 발라 완벽한 스타일을 만들어 낸다.

강동한 갑부는 헤어디자이너를 시작하며 여성 손님들을 대하는게 어려웠다고 전했다. 우연히 알게된 바버의 길에 들어섰고 남성 고객을 상대하는게 훨씬 더 편했다고 전했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