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김종국·강호동·김창열과 싸우면?" 안일권의 세계관 '신급 실력'
(사진=안일궐 유튜브 채널 캡처)

안일권이 김동현 선수를 겨냥한 발언으로 화제된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개그맨 안일권은 유튜브 '일권아 놀자' 채널을 개설, 인기리에 방송 중이다. 구독자들 사이에서 안일권은 '소주한 잔 하고 싶은 일권이 형'으로 불린다. 그 속에서 안일권은 자타 공인 '연예계 싸움 서열' 1위에 등극한 것으로 설정돼 있다. 이는 일명 '안일권 세계관'으로 통한다.

안일권은 "김종국과 강호동은 봐줬고, 김창열을 제압했다"라는 허세 가득한 싸움 개그로 사랑 받고 있다. 안일권의 개그에 구독자들은 "인간을 상대하지 않는 신급 실력"이라고 반응하는 등 안일권의 세계관을 즐기고 있다.

앞서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안일권은 "내가 진짜 맞고 다니거나, 누굴 때렸다거나 그랬으면 이런 연기를 어떻게 하겠나"라고 말한 바 있다. 또한 "김종국을 봐줬다라는 발언을 한뒤 김종국을 실제로 만났다"라며 당시 상황을 전하기도 했다. "김종국은 '그 영상을 보고 웃었다'라고 말했다"며 개그를 유쾌하게 받아준 김종국에게 감사한 마음을 뒤늦게 고백했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