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풀릴수록 열 올리는 다이어트가 치질 유발? 한림제약, 초기 통증엔 렉센 제안
상태바
날 풀릴수록 열 올리는 다이어트가 치질 유발? 한림제약, 초기 통증엔 렉센 제안
  • 황창영 기자
  • 승인 2019.05.07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날이 풀릴수록 옷차림이 점점 가벼워지는 만큼 다이어트에 열을 올리는 이들도 늘어난다. 겨우내 붙은 군살은 옷차림이 가벼워 질수록 도드라지기 쉬워 아직 몸매를 다잡지 못한 이들에겐 괴로운 계절이기도 하다.
 
그런데 이렇게 날이 따뜻할수록 점점 늘어나는 다이어트 인구와, 그들이 시행하는 여러 다이어트 방법이 치질을 유발할 수도 있다는 사실.
 
대한민국 국민의 약 25%가 앓고 있는 흔한 질병인 치질은 보통 남성들에게 흔한 질환이라 알려져있지만 최근에는 여성들에게도 고민거리가 된다. 무리한 다이어트와 생활 습관이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적당한 운동을 겸하지 않은 채 무조건 굶는 방식의 다이어트를 주로 하거나, 하나의 음식을 먹어 살을 빼길 바라는 원푸드 다이어트 등은 수분과 식이섬유 섭취량을 부족하게 만들어 극심한 변비를 유발할 수 있다. 많이 알려져 있다시피 변비 역시 치질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 중 하나.
 
변비로 인해 배변을 빠른 시간 내에 보지 못 하고 장시간 같은 자세로 앉아있으면 신경 조직이 많고 피부가 약한 항문 주변의 혈압이 올라가 혈액순환이 저하되기 쉽다. 동시에 항문혈관이 확장되며 치질이 생길 위험성 역시 높아진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미리 치질이 생기기 쉬운 습관 등은 피하고 변비를 유발할 수 있는 다이어트 방법 등은 최대한 지양하는 것이 좋다.
 
그러나 이미 발생한 치질 초기 증상으로 고민이라면 치질 증상 완화에 효과적이라고 알려진 의약품의 힘을 빌리는 것도 좋다. 한림제약의 렉센엔캡슐은 먹는 치질 치료제로 천연 플라보노이드인 헤스페리딘에서  유래한 성분으로 혈관 탄력성을 개선하고 모세혈관 투과성을 정상화시키며  활성산소 억제 즉 항문 혈관상태를 개선시켜 치질증상을 완화하는데 효과가 있다. 

황창영 기자  1putter1@naver.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