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재계/ceo
이광영 롯데자산개발 대표, 밀레니얼 세대와 공감... 직원들과 함께 식사노사협의회 ‘창조드림팀’ 주니어 위원들과 ‘런치 토크(Lunch Talk)’ 진행
롯데자산개발 이광영 대표이사(오른쪽에서 3번째)가 밀레니얼 세대 직원들과 점심 식사를 하며 소통하는 런치 토크(Lunch Talk) 시간을 가졌다.

이광영 롯데자산개발 대표이사가 젊은 직원들과 함께 식사하며 소통 지수를 높였다.

롯데자산개발은 이광영 대표이사가 4월 11일 점심 본사 인근 식당에서 직원들과 식사하며 소통하는 ‘런치 토크(Lunch Talk)’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식사에는 임직원의 권익 대변 및 바람직한 노사문화 확산에 힘쓰는 노사협의회인 ‘창조드림팀’의 주니어 위원(사원, 대리급 직원) 등 총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젊은 직원들과의 소통을 통해 직원들의 고충을 파악하고 기업 문화를 개선하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이다.

이광영 대표이사와 창조드림팀 위원들은 회사 생활 및 조직 문화와 관련한 대화를 자유로이 주고 받았다. 한 직원은 90년대생을 다룬 도서인 ‘90년생이 온다’를 대표이사에게 선물하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이어갔다.
 
롯데자산개발 창조드림팀 대표위원 김민석 대리는 “기업 문화 발전을 위해 창조드림팀이 전개하는 다양한 캠페인에 회사 측이 적극적으로 동참하여 창조드림팀 활동에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자산개발은 ‘런치 토크(Lunch Talk)’ 외에도 소통을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4월 19일에는 전 임직원이 참석하는 ‘통쾌한 프라이데이’를 운영해 임직원 간 소통 기회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통쾌한 프라이데이’ 행사는 팀장 급이 진행했던 이전 행사와는 다르게 창조드림팀 주니어 위원이 행사 사회를 맡아 부드러운 분위기 속에서 간단한 먹거리를 즐기면서 타 팀원들과 대화를 즐겁게 나눌 수 있다. 또 지난 3월에는 창조드림팀 주관으로 전 직원 대상 기업문화 관련 온오프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해 임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하기도 했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