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위니아, 강원 산불 피해 이재민에 7000만원 상당 전기밥솥·공기청정기 등 전달
상태바
대유위니아, 강원 산불 피해 이재민에 7000만원 상당 전기밥솥·공기청정기 등 전달
  • 박근우 기자
  • 승인 2019.04.1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가구 위해 생활 필수 가전 총 7000만원 상당 제품 및 무상 수리 서비스 제공

대유위니아(대표 김혁표)가 강원도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딤채쿡 전기밥솥’, ‘위니아 공기청정기’ 등 7000만원 상당의 생활 필수 가전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또한, 화재로 피해 입은 대유위니아 · 대우전자 전 제품을 무상 수리 서비스도 함께 진행한다.

대유위니아는 강원도 산불 피해 소식을 접하고 현지 네트워크와 관련 팀을 동원해 즉각 이재민에 필요한 가전제품을 파악했다.

다수가 한정된 공간에 모인 대피소에는 전기밥솥과 공기청정기가 절박하다는 지역 상황실의 의견에 따라 10일 딤채쿡 전기밥솥 400개와 위니아 공기청정기 등 긴급 구호 물품을 전달했다. 구호 물품은 현지 사정에 밝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했다.

먼저, 이재민에게 당장 필요한 가전제품을 긴급히 설치했다. 10일 대유위니아는 다수 인원이 대피해 있는 고성군 토성면 복지회관을 비롯 강원도 피해지역 19개 대피소에 공기청정기를 지원했다. 또한, 화재로 거주지를 잃은 400여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딤채쿡 전기밥솥을 전달했다.

더불어, 특별재난지역(고성군, 속초시, 강릉시, 동해시, 인제군 일대)에서 산불로 피해 입은 대유위니아와 대우전자 전 제품은 출장 방문을 통해 무상 수리 서비스를 지원한다.

제품 수리는 보증기간에 상관 없이 무상으로 제공하며, 보증기간 내 제품일 경우에는 수리에 필요한 자재비를 무상 지원한다. 무상 서비스 신청은 대유위니아서비스와 대우전자서비스 고객상담실로 전화해 방문 수리를 신청하면 되고, 4월 21일까지 제공한다.

김혁표 대유위니아 대표이사는 “강원도 일대의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 모두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전달한 제품들이 이재민들의 생활 안정에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고 이재민들과 지역민들이 다시 희망을 갖고 빠른 시일 내 제자리를 찾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강원도 지역의 산불로 인해 약 800명의 이재민이 발생하고 주택 478채가 소실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정부는 6일 오후 피해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