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정책
문재인 대통령·김정숙 여사, 미국 공식 실무방문 '정상회담'...10~11일 1박2일 일정 공개11일, 양국 정상 내외 간 친교 겸한 단독회담, 각료 및 참모 배석 확대회담 겸한 업무오찬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트럼프 대통령과 멜라니아 여사의 초청으로 4월10일부터 11일까지 미국을 공식 실무 방문하여 정상회담 일정을 가질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은 9일 브리핑을 통해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지난 11월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개최된 G20 정상회의 계기 이후 4개월 만이며 문 대통령 취임 후 일곱 번째 만남"이라며 문 대통령 내외의 미국 방문 일정을 밝혔다.

문 대통령 내외는 4월10일 오후 서울을 출발해 미국 시각으로 같은 날 오후 워싱턴 앤드류스 공군기지(Andrews Air Force Base)에 도착해 미 측이 제공하는 영빈관에서 1박을 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의 영빈관 방문은 이번이 세 번째다.

다음 날 4월11일 오전 문 대통령은 미국 행정부의 외교안보 정책을 담당하는 주요 인사들을 접견할 예정이다.

먼저 폼페이오 국무부 장관,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접견하고 난 후 이어서 마이크 펜스 부통령을 접견하게 된다.

백악관에서의 공식일정으로 같은 날 정오경부터 문 대통령은 약 2시간에 걸쳐 양국 정상 내외 간 친교를 겸한 단독회담, 핵심 각료 및 참모가 배석하는 확대회담을 겸한 업무오찬을 가질 예정이다.

한편, 같은 날 오전 김정숙 여사는 워싱턴 인근의 초등학교를 방문해 차세대 한미 우호의 초석이 될 어린 학생들을 만나 격려한다.

이어 백악관으로 이동해 양국 정상 내외 간 친교를 겸한 단독회담 후 멜라니아 여사와 1대1 오찬을 가질 예정이다.

김 차장은 "한미 양국 대통령 부인 간 단독 오찬을 갖는 것은 흔치 않은 일로서 두 영부인 간 각별한 우정을 더욱 깊게 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11일 오후 워싱턴 덜레스국제공항(Washington Dulles International Airport)을 출발해 한국시간으로 12일 늦은 저녁 귀국한다.

청와대 측은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지난 2월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 이후 대화의 동력을 조속히 되살리기 위해 양국 간 협의가 중요하다는 공동 인식을 바탕으로 개최되는 것"이라며 "문 대통령의 이번 미국 방문은 톱다운식 접근을 지속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구체적 방안을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하노이 회담이 실패라는 평가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하노이 회담이 실패라고 그랬는데, 이것은 실패라기보다도 이게 하나의 긴 호흡의 프로세스이고, 그렇기 때문에 각자 당사국들이 어떠한 니즈가 있고, 어떤 방향으로 협상을 필사적으로 해야 되는 것인지를 알게 됐기 때문에 좋은 계기가 됐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지금 이 시점에서 봤을 때는 북한과 미국의 신뢰를 지금 가지고 있는 분은 문 대통령"이라며 "그래서 북미회담이 작년 5월에 취소가 됐고, 그다음에 판문점에서 원포인트 남북 정상회담을 했고, 그런 다음에 6월12일 북미 정상회담이 열렸고, 아마 이번에도 우리의 역할이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청와대에서는 국가안보실장의 ‘굿 이너프 딜’이라는 개념 제시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지금 이 시점에서 중요한 포인트는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최종 상태, 엔드 스테이드(end state)"라면서 "이것에 대해서는 한미 간 의견이 일치한다. 그리고 완전한 비핵화를 달성하기 위한 로드맵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의견이 일치한다. 그래서 그 과정에서 이번에 두 정상 간에 이런 것에 대해서 심도 있게 대화할 것"이라고 답변했다.

상반기 중 트럼프 대통령 방한에 대해서 청와대 관계자는 "이번에 정상 간의 회담에서 논의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사랑전함이 2019-04-10 13:44:42

    문재인대통령님의 미국방문을 지지하며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노력과 헌신을 지지합니다 잘 다녀오십시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